홈으로    연락처    
 리노영락교회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!!
로그인
등록하기
홈으로
리노영락교회
교회안내
예배와 찬양
교육과 훈련
주보와 영락앨범
정보 나눔터
연락처
게시판최근글
▣  소 개 미가엘 국악찬양선교단은 하나님의 영광과 존귀하심을 우리민족 고유의 전통음악으로 찬양하며, 여러 사역을 도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자 조직된 찬양선교단입니다....More >

찬양
  • Posted by Anonymous Count: 1238 08/02/15
얼마나 힘듭니까?
얼마나 힘듭니까?
영국의 시인 T S 엘리엇의 장편 서사시 ‘황무지’는 제1차 세계대전 후 유럽의 신앙 부재와 정신적 황폐를 상징적으로 표현한 작품입니다.
이 서사시는 한 순례자가 전쟁과 전쟁을 낳은 현대 문명이 얼마나 많은 사람의 마음을 망가뜨렸는지를 살피던 중 싹을 틔우고자 몸부림치는 4월을 체험한 모습을 나타냅니다. 순례자는 황무지를 구원할 ‘말씀’에 귀를 기울이게 되고, 결국 산스크리트어로 세 가지 지혜를 깨닫게 하는 천둥소리를 들려줍니다. 그것은 ‘다타(주라)’ ‘다야드밤(공감하라)’ ‘담야타(절제하라)’입니다.
우리는 자신을 내려놓아야만 다른 존재와 공감할 수 있는데 이것은 기독교의 희생을 연상시킵니다. 이 희생은 욕망과 탐욕을 절제하면서 모든 것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을 수긍하게 만듭니다. 엘리엇은 평화를 뜻하는 ‘샨티’를 세 번 외우며 순례의 끝을 맺습니다. 샨티는 위로는 하늘을 존중하고, 옆으로는 다른 모든 존재를 가까이 하며, 밑으로는 자신을 한없이 낮추는 데서 오는 민중의 평화를 상징합니다.
십자가의 고난 후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“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”라고 말씀하십니다. 지금 두려움에 휩싸인 자들에게 요구되는 것은 오직 하나님의 평강뿐입니다.

List   

사용자ID
비밀번호
비밀번호찾기
RENO YOUNG NAK PRESBYTERIAN CHURCH  •  3102 SKYE TERRACE, SPARKS, NV. 89431  •  TEL (775)358-3322 FAX (775)358-3322
COPYRIGHT © 2015 RENOYOUNGNAK.ORG ALL RIGHTS RESERVED